콘텐츠로 바로가기

FeWo im Bootshaus an der Trave

Martin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Martin

FeWo im Bootshaus an der Trave

인원 2명침실 1개침대 1개욕실 1개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1개
욕실 1개
집 전체
주택 전체를 단독으로 사용하시게 됩니다.
Martin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훌륭한 숙소 위치
최근 숙박한 게스트 중 100%가 위치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순조로운 체크인 과정
최근 숙박한 게스트 중 100%가 체크인 과정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Am Rande der Altstadt, im Schatten der Domtürme liegt im Obergeschoß unseres Bootshauses unsere liebevoll, im skandinavischem Stil eingerichtete Ferienwohnung. Genießen Sie hier im Zentrum der Stadt die Stille und Ruhe direkt am Ufer der Trave.

편의시설

필수품목
실내 벽난로
난방
노트북 작업 공간
이용 불가: 일산화탄소 경보기
숙소에 일산화탄소 경보기가 설치되어 있는지 호스트가 신고하지 않았습니다.

예약 가능 여부

후기

후기 154개
의사소통
5.0
위치
5.0
체크인
5.0
정확성
4.9
청결도
4.8
가치
4.7
Nathan님의 사용자 프로필
Nathan
2019년 5월
Very cute place. Very quiet and secluded. The views from every window look at the river or church towers. Close to the Altstadt and easy to walk all over. It is a small place and if you are over 6’ tall can be uncomfortable at times, but it is definitely a great place. We…
Elke님의 사용자 프로필
Elke
2017년 5월
Hallo Martin, haben den Urlaub bei Euch sehr genossen. Die liebevolle Einrichtung und der herzliche Empfang waren einmalig und werden uns noch lange in sehr guter Erinnerung bleiben. Wir haben uns hier "wie bei Freunden" gefühlt und kommen gerne wieder, wenn wir mal wieder in…
Christoph님의 사용자 프로필
Christoph
2020년 3월
Wir hatten großartige Tage in Lübeck. Martin hat uns sehr herzlich begrüßt und die entzückende kleine Wohnung im Bootshaus präsentiert. Super gemütlich, tolle Lage, Blick vom Kopfkissen auf den Dom, sehr unkomplizierter Checkin.
Dagmar님의 사용자 프로필
Dagmar
2020년 3월
Ankommen und Wohlfühlen! Lieber Martin, ich habe mich sehr sehr wohl gefühlt und komme gerne wieder. Liebe Grüße, Dagmar
Tim님의 사용자 프로필
Tim
2020년 3월
Einzigartige Unterkunft, Blick aufs Wasser vom Bett aus, was will man mehr? Für große Menschen ab ca 185cm allerdings eher ungeeignet.
Cornelia님의 사용자 프로필
Cornelia
2020년 2월
Ein kleines Idyll direkt an der Trave mit Domblick. Mal eine ganz andere Art zu nächtigen - wir kommen gern wieder ins Bootshaus!
Ruth님의 사용자 프로필
Ruth
2020년 2월
Sehr schöne kleine Wohnung in perfekter Lage, sehr netter Gastgeber und unkomplizierte Kommunikation. Alles Top!

호스트: Martin님

Lübeck, 독일회원 가입: 2015년 10월
Martin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155개
인증됨
Martin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응답률: 100%
응답에 소요된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지역정보

유의 사항

체크인: 오후 2:00 - 오후 6:00
체크아웃: 오전 10:00
체크인
오후 2:00 - 오후 6:00
체크아웃
오전 10:00

숙소 이용규칙

추가 이용규칙

Wir leben und wohnen direkt am Wasser, bei Mitnahme von Kleinkindern bitte mit mir Rücksprache halten.
Haustiere sind nur nach Rücksprache erlaubt.
Im Bootshaus besteht Rauchverbot.

예약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