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n Arbor 1927 Urban Bungalow

Christopher 님이 호스팅하는 집 전체

  1. 최대 인원 4명
  2. 침실 2개
  3. 침대 2개
  4. 욕실 1개
셀프 체크인
스마트 도어록을 이용해 체크인하세요.
훌륭한 숙소 위치
최근 숙박한 게스트 중 100%가 위치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1월 24일 전까지 무료로 취소하실 수 있습니다.

에어커버

모든 예약에는 호스트가 예약을 취소하거나 숙소 정보가 정확하지 않은 경우 또는 체크인에 문제가 있는 상황에 대비한 무료 보호 프로그램이 포함됩니다.
일부 정보는 자동 번역되었습니다.
Relax in a charming, quaint Colonial Revival bungalow. This cozy home is a 1923-design (built in 1927) Sears and Roebuck kit home, and the design is called the Betsy Ross. The home is 800 square feet, with lots of windows and light, and it is very peaceful and comfortable. It has been fully refreshed, but the original character was kept and fills the entire home. The rooms are well appointed and very comfortable, with all the modern amenities. Come walk back in time and enjoy Ann Arbor!

숙소
The pictures are a very good illustration of the space. It is true to the original design, open, and very efficiently laid out. Its quaintness will make you feel very comfortable, and everything but the laundry is on the main floor. The deck off the kitchen and the patio out back really extend the living space.

숙소 편의시설

도시 스카이라인 전망
주방
무선 인터넷
건물 내 무료 주차
54인치 HDTV +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Apple TV, 디즈니+, HBO 맥스, 훌루, 넷플릭스
전기차 충전시설: 2단계
세탁기 무료 사용 – 숙소 내
건조기 무료 사용 – 숙소 내
에어컨
욕조

앤 아버(Ann Arbor)에서 7박

2023년 2월 23일 - 2023년 3월 2일

3개 후기에서 별 5개 만점에 5.0개

청결도
정확성
의사소통
위치
체크인
가격 대비 만족도

호스팅 지역

앤 아버(Ann Arbor), 미시간, 미국

The 1927 Bungalow is located in the exciting area of Waterhill on the northwest side of town. We are a 10 minute walk to Main Street and the restaurants, and a fun 30 minute walk (or very short ride) to all of the University of Michigan sports venues.

The Waterhill neighborhood is full of original Ann Arbor character, and it is just across the railroad tracks that run through the city. Like the neighborhood, the Bungalow sits near the tracks (about 100 yards away) so you can enjoy the trains that continue to roll through Ann Arbor, the whistles and the rumble of the train cars. (The trains run right through the city, and you can hear them whistle for quite a ways. Many people love it, and some don't. If it bothers you, you should stay farther from the city center).

호스트: Christopher님

  1. 회원 가입일: 2015년 2월
  • 후기 7개
  • 본인 인증 완료
제이나와 저는 여행을 좋아합니다. 사람들이 집을 개방하고 마치 우리가 살고 있는 것처럼 숙소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은 매우 특별한 일입니다. 모든 호스트에게 감사드립니다! 저희는 여러분의 숙소를 저희 집처럼 사랑합니다!

숙박 중 게스트와의 교류

We live next door, but travel frequently. Either we or our family (that lives across the street) can be available in an emergency.
  • 응답률: 100%
  •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알아두어야 할 사항

숙소 이용규칙

체크인: 오후 12:00 이후
체크아웃 시간: 오후 12:00
스마트록(으)로 셀프 체크인
어린이와 유아에게 적합하지 않음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 불가
파티나 이벤트 금지

건강과 안전

에어비앤비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셔야 합니다.
일산화탄소 경보기
화재경보기

환불 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