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방 6. 도쿄 중심가 30분 JR Kunitachi St.

Keita님이 호스팅하는 초소형 주택의 개인실

  1. 최대 인원 1명
  2. 침실 1개
  3. 단독 사용 욕실 1개
순조로운 체크인 과정
최근 숙박한 게스트 중 90%가 체크인 과정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8월 24일 전까지 무료로 취소하실 수 있습니다.

에어커버

모든 예약에는 호스트가 예약을 취소하거나 숙소 정보가 정확하지 않은 경우 또는 체크인에 문제가 있는 상황에 대비한 무료 보호 프로그램이 포함됩니다.
일부 정보는 자동 번역되었습니다.
[방이 꽉 찼다면 호스트의 얼굴을 클릭하여 다른 방을 확인하세요]
현재 TV/와이파이가 없습니다.
작은 방의 크기를 확인하세요. 길이 213cm 너비 173cm (7피트 5.7피트☓).
구니타치역에서 걸어서 15 ~ 20분 걸립니다. 다치카와역에서 조금 떨어져 있습니다.
쿠니타치역에서 버스 (작은 시외버스, 요금 100엔) 로 10분 정도 소요됩니다. "니시마치 1초메 기타" 버스 정류장에서 도보 1분 거리입니다.

숙소
객실에는 대형 독립 에어컨이 설치되어 있어 여름에는 시원하고 겨울에는 따뜻한 곳입니다.
편의점에서 도보로 5분 거리입니다. 로슨 100과 세븐 일레븐이 있다.
구니타치는 고교 사회인 거주 지역이며, 히토쓰바시 대학은 도쿄 대학과 함께 명문 학교이다. 타치카와에는 유명한 백화점, 돈키호테, 빅카메라, 야마다 덴키 등이 있습니다.
먼지가 있으면 청소의 협조가 필요합니다. 분위기는 마치 대학 기숙사 같은 분위기다. 손님이 고객으로 인식되면 집에서는 재미가 없다. 함께 지을 게스트 하우스입니다.
[어린이 요금] 
11 ~ 8세는 1박당 70 % 입니다.
7 ~ 3세는 1박당 50 % 입니다.
만 2세 미만은 무료입니다.
[반려동물 요금] 
동물 1마리당/1박당 1000엔.

숙박 장소

침실
요와 이불 1개

숙소 편의시설

주방
세탁기
에어컨
헤어드라이어
장기 숙박 가능

Kokubunji에서 7박

2022년 8월 25일 - 2022년 9월 1일

18개 후기에서 별 5개 만점에 4.94개

청결도
정확성
의사소통
위치
체크인
가격 대비 만족도

호스팅 지역

Kokubunji, 도쿄, 일본

호스트: Keita님

  1. 회원 가입일: 2017년 12월
  • 후기 212개
  • 본인 인증 완료
The beginning of the journey.
I was a steel worker. It was Cleveland, body and mind were frozen.
I never been good at studying, I haven't been able to work well at the company, and I wasn't good at human relations. Everything was bad in Cleveland.
If you ask me like or dislike whole life in Cleveland, Of course I say I hate it, but I loved it so much that tears came.
On Christmas holidays, I missed the warmth of the sun and headed south.
I drove Dodge for 30 hours to get away from something.
I grew up in the Pacific and the sea was blue. The Atlantic I saw for the first time was green. Like the color of your eyes. I'm sorry I couldn't understand you well.
I was struck by a squall with a hole in the back on the beach in Florida I was crying without knowing. I wonder what it was.
A car runs over the sea to Key West. I had a sunset in small island and I ate a pizza. Hey, I can eat olives on the pizza now.
I thought towards the sunset. "I love you" but I can't say I love you. Can I quit the job? I don't want to go back there. I want to go further south.
She said there is only ocean you can’t go further !
"Are you okay?"

Of course I’m not okay,
I know I’m not okay !

Where am I going?
How far will I reach?
Is there anything beyond the end of the south?
I was 25 years old.

If you are lost in your life, even if you do not know you are running away or pursuing, I will sincerely congratulate you on your journey.
Even if you don't know what it is. One day I want you to tell me if you discover it, This is between you and me.
I still don't know anything. But maybe you and I were promised to meet on the way.

I want to be a gentle guy just a little more than before.
I think so now.
The beginning of the journey.
I was a steel worker. It was Cleveland, body and mind were frozen.
I never been good at studying, I haven't been able to work well at the co…
  • 정책 번호: M130001546
  • 언어: English, 日本語
  • 응답률: 100%
  •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알아두어야 할 사항

숙소 이용규칙

체크인: 오후 4:00 - 오전 1:00
체크아웃 시간: 오전 11:00
유아(만 2세 미만)에게 적합하지 않음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 불가
파티나 이벤트 금지

건강과 안전

에어비앤비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셔야 합니다.
일산화탄소 경보기
화재경보기

환불 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