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Kirchrain: DIE Unterkunft mit Atmosphäre

Andreas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Andreas

Kirchrain: DIE Unterkunft mit Atmosphäre

인원 2명침실 1개침대 1개욕실 1개
인원 2명
침실 1개
침대 1개
욕실 1개
집 전체
아파트 전체를 단독으로 사용하시게 됩니다.
셀프 체크인
열쇠 보관함을 이용해 체크인하세요.
높은 청결도
최근 게스트 11명이 이 숙소가 티 없이 깨끗하다고 후기를 남겼습니다.
Andreas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Hübsche, kleine Drei-Zimmerwohnung, saniert 2017 mit eigenem Gartenanteil, moderner Küche, TV/DVD/Mikrowelle/Kaffeemaschine. Ungestört, da eigene Wohnung. Gastgeber wohnen im Haus mit zwei Windhunden. Soziale, tolerante und herzliche Atmosphäre garaniert. - gay friendly
Ab 21.00 Uhr: Self Checkin
Auf Wunsch mit günstigem Frühstück
Sprachen: d, e, f, i
WICHTIG:
140 Jahre altes Hausmit viel Charme, aber bisweilen etwas ringhörig.
Storen können teilweise nicht hochgezogen werden.

편의시설

건물 내 무료 주차
와이파이
주방
노트북 작업 공간
이용 불가: 화재 감지기
이용 불가: 일산화탄소 감지기
숙소에 화재 경보기 또는 일산화탄소 경보기가 설치되어 있는지 호스트가 신고하지 않았습니다.

침대/침구

1번 침실
퀸사이즈 침대 1개

예약 가능 여부

후기

후기 30개
정확성
5.0
체크인
5.0
가치
5.0
의사소통
5.0
청결도
5.0
위치
4.8
Mark님의 사용자 프로필
Mark
2019년 11월
Andrea's place is wonderful. Very clean, great ammeneties, lots of room, and peaceful. Thank you Andrea's!
Amanda님의 사용자 프로필
Amanda
2019년 11월
Great space, easy to get to the city center with public transportation, and a super helpful host! Would definitely recommend this place and Basel is a super cool city.
Aihao님의 사용자 프로필
Aihao
2019년 9월
It is really a good place to live!
Natasja님의 사용자 프로필
Natasja
2019년 11월
In one word: Perfekt! A warm and kind welcome, a really nice house with all things you need, a lovely city (even in november ;-) ). Andreas is a pleasant host. An Airbnb, how an Airbnb should be! Highly recommended!
Christoph님의 사용자 프로필
Christoph
2019년 11월
Alles Bestens, gerne wieder!
Carina님의 사용자 프로필
Carina
2019년 11월
The place is very clean and near to the city by a 20 min walk or 5 min by taking the tram. The place is very cosy and spacious. The kitchen has everything you need to cook. Andreas was very friendly and very attentive. I will definitely recommend this place
María Jesús님의 사용자 프로필
María Jesús
2019년 10월
Alojamiento confortable, zona un poco apartada del centro pero de fácil acceso. Lo recomiendo mucho

호스트: Andreas님

Binningen, 스위스회원 가입: 2019년 8월
Andreas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30개
인증됨
Andreas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Geb. 1964, lebe mit meinem Partner in Binningen. Wir sind beide Pflegefachmänner HF und sind vernarrt in unsere Hunde. Ich selber liebe es Gastgeber zu sein, Menschen zu verwöhnen. Uns ist ein tadelloser Service und Sauberkeit sehr wichtig.
게스트와의 교류
Jemand von uns ist in der Regel vorort, selbstverständlich händigen wir unsere Handynummern aus.
응답률: 100%
응답에 소요된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숙소 정보
에어비앤비를 이용하면 누군가의 소중한 집에 머무는 것입니다.
Andreas님이 호스팅하는 숙소입니다.
Andreas
Frank님이 호스팅 도움을 제공합니다.
Frank

지역정보

유의 사항

체크인: 15:00 이후
체크아웃: 10:00
열쇠 보관함(으)로 셀프 체크인
체크인
15:00 이후
체크아웃
10:00

숙소 이용규칙

  • 흡연 금지
  • 파티나 이벤트 금지
  • 반려동물 동반 가능

예약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