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터프론트 에스테이트 - 나만의 프라이빗 아일랜드처럼! 스파, 야외 주방/벽난로

Lauri님이 호스팅하는 저택 전체

  1. 최대 인원 16명
  2. 침실 5개
  3. 침대 10개
  4. 욕실 4.5개
셀프 체크인
열쇠 보관함을 이용해 체크인하세요.
훌륭한 커뮤니케이션
최근 숙박했던 게스트 중 95%가 Lauri님의 커뮤니케이션에 대해 별 5개를 주었습니다.

에어커버

모든 예약에는 호스트가 예약을 취소하거나 숙소 정보가 정확하지 않은 경우 또는 체크인에 문제가 있는 상황에 대비한 무료 보호 프로그램이 포함됩니다.
일부 정보는 자동 번역되었습니다.
캐너리 에스테이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아주 특별한 장소에 도착했습니다.

이 유서 깊은 저택은 바다표범과 수달 외에는 이웃이 없는 물가에 위치해 있습니다. 여러분과 가족을 위한 전용 섬과 가장 가까운 환경입니다.

이 숙소는 해안보다 평균 10도 더 따뜻한 미기후 지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대부분의 높은 바람으로부터 보호되고, 가족에게 상상할 수 있는 모든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습니다.

전용 해변에서 꽃게나 조개를 잡거나, 전용 수상 선박을 이용해 만을 둘러보세요.

완벽한 휴가를 보내실 수 있습니다.

숙소
메인 에스테이트 숙소에는 침실 4개, 욕실 3개, 욕실 1/2개가 있으며, 12 ~ 13명의 게스트를 편안하게 수용할 수 있는 추가 수면 공간이 있습니다.

새로 리모델링한 게스트 하우스는 최대 성인 4명을 수용할 수 있습니다.

숙박 장소

침실 1
퀸사이즈 침대 1개
침실 2
킹사이즈 침대 1개
침실 3
퀸사이즈 침대 1개

숙소 편의시설

강 전망
해변과 인접 - 해변
주방
와이파이 – 26Mbps
건물 내 무료 주차
공용 온수 욕조
반려동물 입실 가능
65인치 HDTV +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넷플릭스, 프리미엄 케이블 TV
세탁기 무료 사용 – 숙소 내
건조기 무료 사용 – 숙소 내

Waldport에서 7박

2023년 4월 7일 - 2023년 4월 14일

13개 후기에서 별 5개 만점에 4.69개

청결도
정확성
의사소통
위치
체크인
가격 대비 만족도

호스팅 지역

Waldport, 오리건, 미국

베이의 놀라운 위치. 대머리 독수리, 매, 강 수달, 항만 물개 및 수많은 바다 새가 우리의 공간을 공유합니다. 숙소는 해변보다 일반적으로 온도가 10도 높은 미기후 지역에 위치하며, 높은 온도와 낮은 온도 사이에서 하루 10도 미만으로 변하는 온화한 기후를 가지고 있습니다. 해안의 일부 지역과는 달리, 집 주변의 언덕 지형이 제공하는 위치와 보호로 인해 일반적으로 바람이 적습니다.

호스트: Lauri님

  1. 회원 가입일: 2014년 9월
  • 후기 542개
  • 본인 인증 완료
I am a real estate broker and investor. I enjoyed a 30 year career in commercial real estate and asset management.

In 2000, I started my own commercial real estate company, and eventually owned two commercial brokerage and property management companies in San Diego.

When we lived in San Diego, we purchased a French Victorian home in the charming gold rush town of Julian California, about an hour outside San Diego.

We loved it so much that we turned it into a vacation rental so other dog parents could vacation in the mountains with their pups. It was a beloved vacation home, with guests returning year after year. A movie was filmed onsite, and we have many wonderful memories from our time there.

We decided to repeat that great experience when we moved to Oregon in 2013, and have been buying and renovating homes on the Oregon coast since 2015.

I am so lucky to be doing what I love to do.

While the sales process is going on, I haunt my favorite thrift and consignment stores looking for wonderful pieces that I can restore for use in our vacation rentals.

We always buy some items new: mattresses, linens, TVs, appliances, etc., but I love the character and unique personality that a stunning vintage item provides. I also love restoring furniture.

During the renovation process, I live in the house. This is both so I can work on the property, and even more importantly, get a feel for the house and the neighborhood. I get to know my neighbors, the mailman, meet the neighborhood pups and their owners, and see what time each day the sun shines into different rooms. The house and I begin to communicate. Through the renovation and design process, I get a deep sense of the home and the neighborhood.

When we are done, the property gets a name. The names are indicative of both the location and the nature of the home. Yaquina Bay Club is serene and elegant, while Yaquina Surf Camp is fun and funky.

Once the property goes on the vacation rental market, I try to stay at each of my homes at least once a quarter. It is important to see things from a guest’s perspective, so that our homes continue to be places where wonderful memories are made.

Since I have lived in and renovated each home, these are definitely more than investments. These are homes I have lived in and love, and I hope this comes through to our guests. It is also fascinating to see the difference in these homes from the time we buy them to what they are today.

Most of the homes that we purchase are foreclosures, estate sales, distressed sales, etc. All of them sat sad, vacant and unloved for a long time. When I first walk through a distressed home, it feels cold and forlorn.

Now the homes are happy, cared for and loved, and you can feel it the moment you walk in the door. Some are calm and serene, some are classic beach family fun, but all are happy and welcoming.

I would live in any of these homes in a heartbeat. I guess that's why I bought them in the first place. But I really love sharing them with our guests and their friends and families.

Welcome!

I am a real estate broker and investor. I enjoyed a 30 year career in commercial real estate and asset management.

In 2000, I started my own commercial real estate com…

숙박 중 게스트와의 교류

게스트는 문자나 메시지를 통해 언제든지 연락할 수 있으며, 그렇지 않은 경우 게스트의 프라이버시를 존중합니다.
  • 언어: English
  • 응답률: 100%
  •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알아두어야 할 사항

숙소 이용규칙

체크인: 오후 4:00 이후
체크아웃 시간: 오전 11:00
열쇠 보관함(으)로 셀프 체크인
흡연 금지
파티나 이벤트 금지
반려동물 동반 가능

건강과 안전

에어비앤비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셔야 합니다.
출입이 제한되지 않는 수영장/온수 욕조
근처에 호수, 강, 바다 등이 있음
일산화탄소 경보기
화재경보기

환불 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