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utique hotel style room

슈퍼호스트

Catherine 님이 호스팅하는 집의 개인실

  1. 최대 인원 1명
  2. 침실 1개
  3. 침대 1개
  4. 공동 사용 욕실 1.5개
셀프 체크인
열쇠 보관함을 이용해 체크인하세요.
Catherine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10월 10일 전까지 무료로 취소하실 수 있습니다.

에어커버

모든 예약에는 호스트가 예약을 취소하거나 숙소 정보가 정확하지 않은 경우 또는 체크인에 문제가 있는 상황에 대비한 무료 보호 프로그램이 포함됩니다.
일부 정보는 자동 번역되었습니다.
Our beautiful open-plan house in a quiet Hove Street is just 5 mins on foot from the beach, 10 mins by bus to Brighton with on-street parking available. A charming double room overlooking the garden & next to the bathroom. Desk, reading chair, wifi, tea & coffee making facilities. Garden table and chairs located in the front garden for guests' use.

숙소
1930's house with contemporary conversion, creating a stunning open plan kitchen/diner/lunch looking onto the garden. There is no kitchen access but there is a table and chairs in the front garden for guests to use. I will happily store anything in the fridge and supply plates/cutlery. Guests also have access to the microwave.

Tea and Coffee amenities will be left in the room for your personal use. There are numerous cafes within 5-10mins walk from the house offering a fantastic choice of breakfast etc.

Artwork is mainly from local artists and photographers.

No need to bring towels as these are included. Every guest that stays claims to have had an amazing nights sleep as the bed and room are so comfortable.

You will have access to free Wifi and a desk in the room. Plenty of wardrobe space and views over the garden.

A friendly welcome awaits you...happy to tell you how to get around, best places to eat and whatever else you wish to find out about Brighton to get the most out of your stay.

Hove is just a stones throw from Brighton so all the benefits of being on the door step of the city but without the noise. It's a very friendly neighbourhood with a local shopping road home to Drury's head office & cafe (tea and coffee providers), delicatessen, flower shop etc. A real locals meeting point. The beach is just 5 minutes down the road and there are three parks on our doorstep. Parking is always expensive and a nightmare in Brighton so we recommend coming by pubic transport where feasible. We have on-street voucher parking right outside our house available for an extra £5.00 a day, although its only in place 10-11am and 7-8pm so you may not even need a voucher.

The area is brilliantly served by buses heading into Brighton every 5-10 minutes. We are only about 10 minutes away by bus from Brighton. Hove train station with access to London is just a 15 minute walk or local station Aldrington is just a few minutes walk.

Besides the double room upstairs, we also have a double/twin or triple available downstairs that has a double bed and a single bed so perfect for a group/family. With two rooms available there may be other guests staying whilst you are here. My lovely, very well-behaved 10 year old is likely to be here to welcome you if she is not staying at her father's house.

숙박 장소

숙소 편의시설

공용 해변과 인접
무선 인터넷
세탁기 결제 완료 사용 – 건물 내
건조기 결제 완료 사용 - 건물 내
욕조
공용 뒷마당 - 울타리 완비
여행 가방 보관 가능
다기능/여행용 아기 침대
어린이용 책과 장난감
헤어드라이어

호브(Hove)에서 7박

2022년 10월 11일 - 2022년 10월 18일

241개 후기에서 별 5개 만점에 4.94개

청결도
정확성
의사소통
위치
체크인
가격 대비 만족도

호스팅 지역

호브(Hove), The City of Brighton and Hove, 영국

Hove is just a stones throw from Brighton so all the benefits of being on the door step of the city but without the noise. It's a very friendly neighbourhood with a local shopping road home to Drury's head office & cafe (tea and coffee providers), bakery, delicatessen, flower shop etc. A real locals meeting point. The beach is just 5 minutes down the road and there are three parks with children's playgrounds on our doorstep. Parking is always expensive and a nightmare in Brighton and we have on-street voucher parking right outside our house available for an extra £5.00 a day or free parking about 10 minutes walk away.

호스트: Catherine님

  1. 회원 가입일: 2014년 5월
  • 후기 834개
  • 본인 인증 완료
  • 슈퍼호스트
유쾌하고 바르게 행동하는 11살 딸과 함께 50살의 젊은이들. 우리는 브라이턴이 제공하는 모든 것을 즐깁니다. 문화적인 5월 축제, 아래쪽 산책, 해변에서 피크닉, 그리고 작은 아이도 밤문화를 자고 있을 때 말이죠. 요리, 엔터테인먼트, 예술을 즐기세요. 많은 외국어 학생과 여행자를 호스팅했으며 새로운 문화에 대해 배우는 것을 좋아합니다. 호스피탈러티 배경을 가진 저는 게스트를 따뜻하게 맞이하고 집처럼 편안하게 대해주는 것을 좋아합니다. 주로 배낭여행을 떠나지만, 고급스러움도 좋아합니다... 가장 좋아하는 도시로는 부에노스아이레스, 바르셀로나, 뉴욕, 페낭, 밴쿠버가 있습니다. 저는 와인 그룹에 속해 있지만 우리 자신을 심각하게 여기지 않습니다. 패들보드, 린디홉, 찰스턴을 배우고 있습니다 (저는 전에 팝업 레스토랑을 운영한 적이 있습니다. 가능하면 예술을 즐기고 외식을 즐깁니다 (물론 제 재정 상태에 따라 다르겠지만요!) 카르페 디엠! 콘월/호브에 사는 제 파트너 파이도 방문/출근할 때 숙소에 머무를 수 있습니다. 그는 또한 에어 b n b 호스트입니다.

최근에는 집에서 임시 공예 기반 워크샵을 제공하기 시작했습니다. FB 페이지 - CrafternoonHove를 확인하세요.

또한, 패들 보드와 부기 보드는 상황에 따라 숙박 기간 동안 대여할 수 있습니다. 예약 시 세부정보를 요청하세요.
유쾌하고 바르게 행동하는 11살 딸과 함께 50살의 젊은이들. 우리는 브라이턴이 제공하는 모든 것을 즐깁니다. 문화적인 5월 축제, 아래쪽 산책, 해변에서 피크닉, 그리고 작은 아이도 밤문화를 자고 있을 때 말이죠. 요리, 엔터테인먼트, 예술을 즐기세요. 많은 외국어 학생과 여행자를 호스팅했으며 새로운 문화에 대해 배우…

숙박 중 게스트와의 교류

A friendly welcome awaits you...happy to tell you how to get around, best places to eat and whatever else you wish to find out about Brighton to get the most out of your stay. On occasions I may be away but will ensure you have everything you need including any specific information and a neighbour's contact. Please note there may be other guests staying in my downstairs room
A friendly welcome awaits you...happy to tell you how to get around, best places to eat and whatever else you wish to find out about Brighton to get the most out of your stay. On…

Catherine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 언어: Español
  • 응답률: 100%
  •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알아두어야 할 사항

숙소 이용규칙

체크인: 조정 가능
체크아웃 시간: 오전 11:00
열쇠 보관함(으)로 셀프 체크인
어린이와 유아에게 적합하지 않음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 불가
파티나 이벤트 금지

건강과 안전

에어비앤비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셔야 합니다.
일산화탄소 경보기
화재경보기

환불 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