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바로가기

★Cozy Tiny House★Hidden Oasis★Convenient Location★

Brittany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Brittany

★Cozy Tiny House★Hidden Oasis★Convenient Location★

인원 3명침대 2개욕실 1개
인원 3명
침대 2개
욕실 1개
집 전체
초소형 주택 전체를 단독으로 사용하시게 됩니다.
셀프 체크인
키패드를 이용해 체크인하세요.
높은 청결도
최근 게스트 10명이 이 숙소가 티 없이 깨끗하다고 후기를 남겼습니다.
Brittany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Close to Grocery Store, Restaurants, and Freeway★ Our Tiny Home is a great place to stay while visiting the Wasatch front. Just a small drive to surrounding restaurants, activities, hikes, and sites.

25-28 minutes from SLC airport.

편의시설

주방
자쿠지
건물 내 무료 주차
무선 인터넷

침대/침구

공용 공간
소파 베드 1개

예약 가능 여부

후기

후기 207개
체크인
5.0
의사소통
5.0
정확성
4.9
청결도
4.8
가치
4.8
위치
4.7
Reilly님의 사용자 프로필
Reilly
2019년 11월
Our experience here was okay. Not the cleanest Airbnb I’ve stayed in. Wouldn’t stay here again but the location was nice
Mitchell님의 사용자 프로필
Mitchell
2019년 11월
One of the coolest places I’ve ever stayed in my life.
Jennifer님의 사용자 프로필
Jennifer
2019년 11월
Brittany’s tiny house is a fun little space. I booked it because I’m intrigued by tiny houses and had never stayed in one. The bed in the loft was comfy, and though it is close to the interstate, I was not bothered by road noise.
Alissa님의 사용자 프로필
Alissa
2019년 11월
Parking might not always be open.
Tim님의 사용자 프로필
Tim
2019년 10월
Great little place to stay and easy check-in and location to find.
Katie님의 사용자 프로필
Katie
2019년 10월
If you are looking for a true oasis and cozy stay, this is NOT the place. It’s definitely cute, however it is not practical, nor comfortable. It moves when you walk, it was freezing cold (and I was not allowed to turn on the heat), coffee was old and used, and it was extremely…
Drake님의 사용자 프로필
Drake
2019년 10월
Brittanys place was very clean and cozy as well. We felt very comfortable. Check in and communication was all very smooth. It is also a great location close to a lot of restaurants and stores. Love it!

호스트: Brittany님

회원 가입: 2018년 7월
Brittany님의 사용자 프로필
후기 207개
인증됨
Brittany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My name is Brittany and I've lived in Utah most of my life. There's so much to do here and I know that at any moment I can take my family to: the lake, sand dunes, scuba diving, hiking, or just relaxing up in the mountains by a fire pit. It's a great place to call home, but…
게스트와의 교류
I enjoy meeting my guests when my schedule allows, but if we can't meet up I am always available and can be reached all the time via phone and text. The house uses keyless entry so you can enter and exit any time.
응답률: 100%
응답에 소요된 시간: 1시간 이내
언제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대화를 나누세요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숙소 정보
에어비앤비를 이용하면 누군가의 소중한 집에 머무는 것입니다.
Brittany님이 호스팅하는 숙소입니다.
Brittany
Tommy님이 호스팅 도움을 제공합니다.
Tommy

지역정보

유의 사항

체크인: 14:00 - 02:00(다음 날)
체크아웃: 11:00
키패드(으)로 셀프 체크인
체크인
14:00 - 02:00(다음 날)
체크아웃
11:00

숙소 이용규칙

  • 흡연 금지
  • 반려동물 동반 불가
  • 파티나 이벤트 금지

예약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