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rming little room in the heart of Basel

Jule & Roland님이 호스팅하는 주거용 공간의 개인실

최대 인원 1명, 원룸, 침대 1개, 단독 사용 욕실 1개
훌륭한 숙소 위치
최근 숙박한 게스트 중 95%가 위치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순조로운 체크인 과정
최근 숙박한 게스트 중 95%가 체크인 과정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무선 인터넷
게스트가 자주 찾는 편의시설
Charming little room in the heart of Basel with own private bathroom.
One minute away from the river Rhein.
In the center of the old town of Kleinbasel.
The house is recently renovated and designated as a historical momument, constructed in the 14th century.
With WLAN, close to the tram and bus station.
5 minutes by tram to the central railway station.
Nearby lots of restaurants, bakery around the corner.
Most museums of Basel in walking distance.
Walking distance to the "Messe": 10 min.

숙소
Cosy and charming tiny room, respecting the construction of the middle age.
Big old writing desk from oak from the grand from Roland, my husband.
Very big window heading to the sun.

Easily access, ground floor.

숙박 장소

공용 공간
소파 베드 1개

숙소 편의시설

무선 인터넷
여행 가방 보관 가능
헤어드라이어
업무 전용 공간
장기 숙박 가능
이용 불가: 일산화탄소 경보기
이용 불가: 화재경보기

체크인 날짜를 선택해주세요.

여행 날짜를 입력하여 정확한 요금을 확인하세요.
체크인
날짜 추가
체크아웃
날짜 추가

127개 후기에서 별 5개 만점에 4.70개

청결도
정확성
의사소통
위치
체크인
가격 대비 만족도

호스팅 지역

바젤(Basel), Basel-Stadt, 스위스

We are living here in a very charming atmosphere like in a little village but as a part from a big town.
Alternative culture is just round the corner-but if you prefere the most exciting place to have breakfast, go to the 5 star hotel "Le trois Rois" - 5 min away - and you will feel like a queen - or king....

호스트: Jule & Roland님

  1. 회원 가입일: 2014년 11월
  • 후기 308개
  • 본인 인증 완료
Mein Name ist Juliane, ich bin Ärztin und Dozentin, mein Mann Roland ist Produzent eines Märchentourneetheaters. Wir reisen ausgesprochen gerne. Was wir gerne mögen: Wärme, Wasser, Sonne, gute Bücher und interessante Menschen. Lieblingsreiseziele: Jura, Italien, Inseln alles Art, solange es nicht zu kalt ist. Lieblingsessen: Tiramisu... Wie wir am liebsten verreisen: Mit Mann und Maus ( = Sohn), manchmal jedoch auch allein. Lebensmotto ( stammt von meinem Grossvater): "Über die Verhältnisse reisen, über die Verhältnisse wohnen, alles andere darunter...." ( d.h. das was bleibt ist die Erinnerung, und da wo man wohnt, sollte man sich riesig wohl fühlen). So , das war unser Wort zum Sonntag.
Mein Name ist Juliane, ich bin Ärztin und Dozentin, mein Mann Roland ist Produzent eines Märchentourneetheaters. Wir reisen ausgesprochen gerne. Was wir gerne mögen: Wärme, Wasser,…

숙박 중 게스트와의 교류

If you have any questions please call us by phone or ring at our door if we are at home.
  • 언어: English, Français, Deutsch, Italiano, Español
  • 응답률: 100%
  •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알아두어야 할 사항

숙소 이용규칙

체크인: 조정 가능
체크아웃 시간: 오전 11:00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 불가
파티나 이벤트 금지

건강과 안전

에어비앤비의 사회적 거리 두기 및 관련 가이드라인이 적용됩니다.
일산화탄소 경보기 설치 여부 정보 없음 더 보기
화재경보기 설치 여부 정보 없음 더 보기

환불 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