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사 테라 - 숨막히는 전망을 자랑하는 독립 세력

슈퍼호스트

Maurizio & Stefania님이 호스팅하는 공동 주택 전체

  1. 최대 인원 4명
  2. 침실 1개
  3. 침대 2개
  4. 욕실 1개
집 전체
아파트 전체를 단독으로 사용하시게 됩니다.
청결 강화
에어비앤비의 강화된 5단계 청소 절차를 준수하겠다고 동의한 호스트입니다.
순조로운 체크인 과정
최근 숙박한 게스트 중 100%가 체크인 과정에 별점 5점을 준 숙소입니다.
무선 인터넷
게스트가 자주 찾는 편의시설
일부 정보는 자동 번역되었습니다.
침대 밑에 있는 커다란 스테인드 글라스 창문을 지나 마을과 종탑으로 장식된 언덕을 떠올려보세요. 다양한 색상의 장미와 함께 정원의 여름 햇살을 상상하거나, 봄비가 내린 후 포도원과 올리브 과수원의 밝은 녹색을 상상해보세요.

숙소
수세기 된 농가의 고대 마구간 사이에 더블 베드룸과 다이닝 룸이 있는 우아한 로프트를 상상해보세요. 오래된 오븐에는 샤워기가 있는 독창적인 욕실이 있습니다. 한때 닭장과 빵 오븐의 입구로 연결되었던 두 개의 창문으로 비춰져 있습니다. 넓고 완비된 주방에서 채소의 향기, 차가운 커트, 치즈, 수제 파스타의 맛을 상상해보세요. 테리치올라의 멋진 와인 한 잔을 마셔보세요.

숙소 편의시설

주방
무선 인터넷
건물 내 무료 주차
파티오 또는 발코니
뒷마당
여행 가방 보관 가능
헤어드라이어
냉장고
이용 불가: 일산화탄소 경보기
이용 불가: 화재경보기

체크인 날짜를 선택해주세요.

여행 날짜를 입력하여 정확한 요금을 확인하세요.
체크인
날짜 추가
체크아웃
날짜 추가

77개 후기에서 별 5개 만점에 4.94개

청결도
정확성
의사소통
위치
체크인
가격 대비 만족도

호스팅 지역

Terricciola, Toscana, 이탈리아

약 4500명의 주민이 살고 있는 고대 토스카나 마을에는 상점과 카페, 식당이 있고 푸르른 자연을 산책할 수 있는 하얀 거리가 있습니다.

호스트: Maurizio & Stefania님

  1. 회원 가입일: 2013년 11월
  • 후기 260개
  • 본인 인증 완료
  • 슈퍼호스트
Ciao, ospitiamo da anni con passione e dedizione. Ci piace conoscere le persone e aiutarle a conoscere il nostro bellissimo territorio. Un pezzetto di Toscana autentica incastonata tra colline coperte di vigneti e uliveti in una campagna che in ogni stagione è un rigoglio di colori e profumi. I nostri appartamenti, tutti rigorosamente indipendenti, con entrata indipendente, godono di loggiati, terrazze e giardini esclusivi, con impareggiabile vista sulla campagna dove può perdersi lo sguardo, e sui tramonti, dove può perdersi il pensiero. Siamo una coppia con figli grandi, ormai indaffarati nelle loro vite, così che, abbiamo il tempo di occuparci noi stessi di ogni cosa, e di voi che ci venite a trovare. Noi, abbiamo arredato ogni stanza con cura, cercando che ogni mobile, quadro o sofà, donasse il giusto abbraccio a chi vi entra.... noi stessi puliamo con cura ogni angolo, e curiamo i giardini e i fiori e le luci che si accendono la sera, nel silenzio, sotto il cielo stellato pieno di profumi. Le cantine che dimorano tra una collina e l'altra vi invitano sovente ad esplorare il mondo dei vini, gente cordiale e accogliente che vi farà scoprire la storia e i sapori del nostro territorio. Il nostro intento è di farvi sentire a casa vostra, e nello stesso tempo, che possiate lasciarvi alle spalle, ogni pensiero, ogni ruvidità, ogni peso della vita di tutti i giorni, lasciandovi andare in un'oasi di pace, serenità e bellezza. Vi aspettiamo Maury e Ste
Ciao, ospitiamo da anni con passione e dedizione. Ci piace conoscere le persone e aiutarle a conoscere il nostro bellissimo territorio. Un pezzetto di Toscana autentica incastonata…

숙박 중 게스트와의 교류

우리는 토스카나, 피사, 시에나, 피렌체, 산 지미냐노, 아레초 (Arezzo) 에서 차로 1시간 남짓 거리에 있습니다. 하지만 순수한 휴식의 휴가를 보내고 싶다면 집과 개인 정원은 일광욕, 와인 마시기, 간식 먹기 등 가장 단순한 즐거움을 즐기는 데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합니다. 눈과 계곡, 언덕, 아펜나인 체인, 피사를 향해 바다까지... 매일 자연을 배경으로 하는 쇼는 항상 다르고 매력적이며 영혼과 정신에 영양을 공급합니다.
차로 10분 거리에 카시아나 목욕탕, 소용돌이, 뷰티 팜 트리트먼트가 있습니다.
30분 안에 황금빛 밀 언덕을 지나 티레니아 해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주변의 언덕에는 몇 개의 매력적인 옛 마을이 자리하고 있으며 몇 분 거리에 안드레아 보첼리의 고향인 라자티코 (Lajatico) 가 있습니다. 이 마을은 최근 몇 년간 유명한 건축가가 복원해 피산 지방의 라운지 중 하나가 되었습니다.

우리는 호스팅을 매우 좋아하며, 짧은 인생이지만 짧은 기간 동안 숙소를 선택한 사람들이 우리와 함께 머물며 따뜻함과 색감이 가득한 아름다운 추억을 남길 수 있기를 바랍니다. 따라서 이메일, whatsapp 및 모든 커뮤니케이션 수단을 통해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습니다. FI-Pi-LI 고속도로에서 차로 15분 이내에 연락하실 수 있습니다.
우리는 토스카나, 피사, 시에나, 피렌체, 산 지미냐노, 아레초 (Arezzo) 에서 차로 1시간 남짓 거리에 있습니다. 하지만 순수한 휴식의 휴가를 보내고 싶다면 집과 개인 정원은 일광욕, 와인 마시기, 간식 먹기 등 가장 단순한 즐거움을 즐기는 데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합니다. 눈과 계곡, 언덕, 아펜나인 체인, 피사…

Maurizio & Stefania님은 슈퍼호스트입니다.

슈퍼호스트는 풍부한 경험과 높은 평점을 자랑하며 게스트가 숙소에서 편안히 머무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호스트입니다.
  • 언어: English, Français, Deutsch, Italiano
  • 응답률: 100%
  • 응답 시간: 1시간 이내
안전한 결제를 위해 에어비앤비 웹사이트나 앱 외부에서 송금하거나 대화를 나누지 마세요.

알아두어야 할 사항

숙소 이용규칙

체크인: 오후 5:00 이후
체크아웃 시간: 오전 11:00
흡연 금지
반려동물 동반 불가
파티나 이벤트 금지

건강과 안전

에어비앤비의 강화된 청소 절차 준수에 동의했습니다. 더 보기
에어비앤비의 사회적 거리 두기 및 관련 가이드라인이 적용됩니다.
일산화탄소 경보기 없음
화재경보기 없음

환불 정책